본문 바로가기

이민정보/독일 일상 생활

독일에서 예방접종 맞기

진유가 6살이 되면서 독일에서 예방접종을 예약해 두었다.

독일에서는 진드기 때문에 반드시 예방접종을 맞는데..

https://www.rki.de/DE/Content/InfAZ/F/FSME/Karte_Tab.html

 

RKI - FSME - Karte der FSME-Risikogebiete

Karte der FSME-Risikogebiete veröffentlicht im Epidemiologischen Bulletin 7/2019 Die Karte kann unter Angabe der Quelle für nicht­kommerzielle Zwecke herunter­geladen und für Print­bericht­erstattung oder wissenschaft­liche Veröffentlichungen verwendet wer

www.rki.de

위의 지역에서는 반드시 맞아야 한다. 

FSME 라는 예방접종을 맞아야 하며 2차에 걸쳐서 맞는 걸로 알고 있다.

 

한국에서 왠만한 예방접종을 맞았기 때문에 추가로 맞을 것은 별로 없다라고 하는데..

이건 반드시 맞아야 한다고 해서 맞게 되었다.(가능하면 어른도 맞는것이 좋다라고 한다)

 

예방접종을 마치고 독일에서 아이들에게 예방접종등을 맞으면 관리하는 책자 같은 것이 있는데 Yellow Book 이라고 하는 것을 만들어 주었다.

이 책을 받고 보니 이제 정말 독일에 살고 있다라는 것이 실감이 나기 시작한다....

'이민정보 > 독일 일상 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독일에서 치과 방문하기  (0) 2019.05.11
TraumLand 다녀오기  (0) 2019.05.03
독일에서 예방접종 맞기  (0) 2019.05.03
Gesundheitamt 방문하기.  (0) 2019.04.28
Wilhelma 동물원  (0) 2019.04.16
Stuttgart의 일상  (0) 2019.03.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