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밖으로/독일12

28개월 아기와 유럽여행(34)-함부르크 이제 베를린을 떠나 함부르크로 향했다.대략 함부르크에서는 2박 3일의 시간을 갖고 국경을 넘어가기로 했다. 베를린을 떠나서 어디로 갈것인가에 대해서 계획을 잡지는 못했는데..베를린에 머물면서 잡은 계획은 베를린 - 함부르크 - 네덜란드(암스테르담) - 벨기에(브뤼셀, 브뤼헤) - 프랑스 파리 - 런던 을 경유해서 한국으로 들어오기로 하였다. 함부르크에서는 무엇을 볼것인가도 제대로 정하지 못했다... 우선은 도착해서 호텔에 짐을 풀었다..아무래도 AirBnB는 복불복이 너무 많아서 그냥.. 호텔에서 머물기로 하였다. 함부르크에서는 무엇을 해야할지 정하지를 않아서 너무 혼란스러웠다. 그냥 편하게 보고 가자라는 생각으로 다녔다. 그래서 간곳이 그리 많지 않다. 마침 갔을 때 아래와 같이 결혼식이 있었다..생소.. 2016. 10. 1.
28개월 아기와 유럽여행(33)-베를린(5) 이제 베를린의 시내를 돌아보기로 했다...베를린에 오면 제일 봐야할 것이 무엇인가??? 짧은 여행준비기간 때문인지 막상 기억이 나지 않았다.. 우선 가볼 곳이 국회의사당을 가보긴 해야될거 같고..그리고 베를린대성당???유태인 학살 추모공원 브란덴브루크 문.. 그리고 기억이 잘 안난다.아무래도 여행을 할거라는 생각보다는 독일은 그냥 지내면서 살만한 곳인가를 알아보자라는 생각이 더 들었기 떄문에 자세히 조사를 하지 않았다. 특히 담에 와서 다시 보면 되지 라는 생각이 더 컸던 거 같은 곳.. 우선 도착한 베를린 국회의사당..많은 사람들이 관람을 하고 있었다.. 당연히 우리도 관람을 하러 들어가야 하지만 너무 많은 사람들이 있어서..입장하기에는 힘들었다. 대신 앞의 잔디밭에서 앉아서 식사하는 사람이 많아서 우.. 2016. 9. 30.
28개월 아기와 유럽여행(31)-베를린(4) 이제 오늘은 아이를 위해서 베를린 동물원에 가보기로 한다.그동안 베를린은 그냥 편히 머물면서 여기 사람들이 어찌 사는지 궁금하기도 했고 그런 면에서 어떤 프로그램을 세우지는 않았다 편하게 여기 저기 돌아보면서 쉬는 시간을 갖는 것이 좋을 것 같았다. 우선 특이한점은 동물원이 시내 한가운데 있다는 것..접근성이 너무 좋았다.. 특히나 많이 좋았던 부분인데..한국의 여타 동물원과는 다르게 그냥 공원에 산책나온 분위기가 너무 좋았다.특히나 동물을 멀리서 보는 것이 아니라 너무 가까이 볼수 있었다.. 사실 하마를 이렇게 가까이서 볼수 있을 것이라고는 생각해보지 않았다. 사실 가져간 렌즈가 35mm 밖에 없는데 이렇게 가까이 보이게 있었다.특히 사육사가 아이들이 많아지자 하마 입을 벌리게 해서 청소도 해주는등.... 2016. 9. 29.
28개월 아기와 유럽여행(30)-베를린(3) 집을 떠난지 이제 한달정도 지나서 두달째 접어든것 같다..베를린에서 살아보고자 해서 사는데...우선 숙소가 그리마음에 들진 않았다... AirBnB를 통해서 구했는데.. 특히 우리 같은 경우 청소 다 해놓고.. 마지막에 쓰레기도 싹 버리고 갔는데.평은 집을 깨끗히 정리하지 않았다라는 평?? 이상하네.. 제일 힘들었던 것이 저 화장실....위가 뚫려 있고.. 그리 깨끗해 보이지 않아써 많이 힘들었다... 숙소를 정할 때 열심히 본다고 봤는데.. 가끔 이렇게 마음이 들지 않은 곳이 걸릴 때. 물릴 방법도 없고.. 참 어렵다.. 2016. 9. 29.
28개월 아기와 유럽여행(29)-베를린(2) 베를린 두번째 이야기...자 여행을 가야하니 어디로 가야하나 고민하다가.. 포츠담 궁전으로 가기로 했다...후배 말에 의하면 너무 넓기 때문에 다 볼 생각은 버리라는 것이 조언이었다... 우선 도착하면 아래와 같은 풍차가 우릴 맞아준다.. 안에 들어가면 이런 궁전이 나온다.. 이때까지는 뭐 별거 없네..라고 생각했다... 우리 진유에게는 어디나 모래를 갖고 놀수 있는 동네일 뿐이다.. 옆의 길을 통과해서 들어가면 아래와 같은 정원이 나온다..정말 거대하다....라는 말로밖에 설명할 수 없다... 자연이 어우러져 있어서 그냥 놀러오기에도 좋아보였다..실제로 여기 저기에서 쉬어가는 사람들도 많이 보였다.. 멀리 호수에서 위를 바라보면 위와 같은 풍경이 나온다..웅장하기도 하고. 정말 거대한 정원을 만들기 위.. 2016. 9. 13.
28개월 아기와 유럽여행(29)-베를린(1) 베를린에 입성했다…드레스덴에서 후배를 만나 좋은 시간을 보내고 의외의 장소에서 찾은 기쁨이 있었다. 드레스덴에서의 시간도 좋았지만 이제 드레스덴을 떠나. 베를린으로 왔다베를린에서는 대략 일주일의 시간을 보내기로 하였다… 우선 숙소를 잡아야 하는데..AirB&B로 하였더니… 아이를 데리고 있어서인가… 예약신청을 하는 곳마다 거절이 온다.. ㅠ.ㅠ 잡는게 쉽지 않다…. 우선 후배의 집 근처로 잡는다고 잡았는데 약간 거리가 있다그래도 비슷한 거리의 장소를 잡았다…. 근데 도착하니.. 약간 이상하다.. ㅠ.ㅠ 거리가 좀 지저분해 보이기도 하고 터키인들이 많이 보인다..후배에게 물어보니 이곳이 터키인들이 많이 사는 곳이라고 한다. 하지만 나쁘지 않은 곳이라고 하는데 아무래도 그런 인상이다보니 처음으로 베를린에 도.. 2016. 9. 13.